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새소식

[교수소식] 내과학교실 천은미교수 비행기 내 응급환자 목숨 살려

  • 작성일 : 2024-02-05
  • 조회수 : 307
  • 작성자 : 의대행정실

천은미 이대목동병원 교수비행기 내 응급환자 목숨 살려

  


이대목동병원 호흡기내과 천은미 교수


심근경색 환자 응급처치 후 이대목동병원 이송까지 동행

환자와 보호자홈페이지 고맙습니다’ 게시판 통해 사연 올려

  

이대목동병원(병원장 김한수호흡기내과 천은미 교수가 지난달 19비행기 내에서 심근경색과 폐색전증이 발생한 환자를 응급 처치해 목숨을 구했다

  

1월 19일 금요일 새벽뉴욕에서 한국으로 향하던 비행기 안인천공항 착륙을 세 시간 앞두고 갑작스러운 흉통과 호흡곤란극심한 어지러움을 호소하며 쓰러진 응급환자가 발생했다승무원들은 즉시 기내 의사와 간호사를 찾는 닥터페이징 방송을 진행했다.

  

방송을 들은 천은미 교수는 환자에게 향했고 정확한 상태를 파악하기 시작했다환자 문진과 청진혈압측정 등을 통해 응급 진료를 끝낸 천은미 교수는 미국인 일반의와 함께 환자에게 산소부터 긴급 투여한 뒤 아스피린과 나이트로글리세린을 추가 투여했다

  

환자는 약을 먹고 증상이 어느 정도 완화됐지만 지속적인 흉부 압박감과 호흡장애를 호소했다천은미 교수는 비행기가 인천에 도착한 뒤 곧바로 이대목동병원 응급실로 전화해 환자의 상태를 자세히 설명하고 준비를 부탁했다.

  

남은 것은 골든타임 내 환자 이송환자를 이대목동병원까지 급히 이동해야했지만 새벽시간 인천공항에서 서울까지 구급차 배치가 어려운 상황이었다천은미 교수는 지체 없이 보호자 차량에 환자를 태우고 함께 차량에 올랐다천은미 교수는 환자가 병원까지 안전히 이동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환자 곁을 지키며 상태를 체크했다

  

환자와 보호자천은미 교수를 태운 차량은 빠르게 이대목동병원 응급실에 도착했고 천은미 교수는 도착 후 환자의 응급처치와 인계를 도왔다환자는 심장효소검사와 심전도 검사 등을 통해 심근경색을 진단받고 입원한 뒤 순환기내과 정익모 교수가 긴급 관상동맥조영술을 진행했다

  

환자는 시술 후 중환자실과 일반 병실에서 심근경색과 폐색전증으로 일주일 간 치료 받은 뒤 무사히 퇴원했다앞으로 정익모 교수가 외래에서 추적 관찰할 예정이다.

  

환자와 보호자는 이대목동병원 홈페이지 고맙습니다’ 게시판을 통해 당시 상황을 전하며 천은미 교수님이 가족과 여행인 듯 보였으나 공항에서 가족들을 먼저 보낸 뒤 기꺼이 병원까지 동행해주시고 월요일 아침 일찍 병실로 방문해 환자 상태도 확인해주셨다며 덕분에 치료를 잘 받고 퇴원했다교수님과의 소중한 인연 잘 간직하겠다고 감사를 전했다

  

천은미 교수는 환자분에게 의사로서 도움을 드릴 수 있어 필수 의료진으로서 보람을 느꼈다무엇보다 시간에 늦지 않게 치료를 할 수 있었던 점에 감사하다며 당시 응급처치를 적극 도와준 승무원들과 침착하게 환자를 같이 치료해 주신 미국 일반의 선생님께도 깊은 감사를 드린다환자분께서 앞으로 더 건강하고 행복하게 지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출처: 의화의료원